하동군, 청년 창업농에 2년간 맞춤형 창업교육 및 창업비 6억 6000만원 지원



하동군이 지난 2년간에 이어 향후 2년간 청년 창업농의 단계별 맞춤형 창업교육을 통한 농업 기반형 청년 일자리 창출에 나선다.

하동군은 행정안전부가 실시한 ‘지역 주도형 청년 일자리 공모사업’에 선정돼 2020∼2021년 2년간 청년 창업농 활성화 사업비 6억 6000만원을 확보했다고 5일 밝혔다.

지역 주도형 청년 일자리 사업은 농가 경영주의 고령화 추세를 완화하는 등 농업 인력 구조를 개선하고자 정부가 추진하는 사업이다.

군은 앞서 2018∼2019년 2년간 6억 6000만원의 사업비로 청년 창업농 40명을 지원해 영농 초기 소득이 불안정한 청년 농업인을 건실한 경영체 성장을 유도하고 이를 통해 젊고 유능한 인재의 농업분야 진출을 촉진하는 선순환 체계를 구축했다.

군은 이번 공모사업이 다시 선정됨에 따라 2021∼2022년 2년간 청년 창업농 40명을 추가 확보해 청년들이 농업에 꿈을 갖고 창업농을 이뤄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청년 창업농 신청대상은 만18세 이상에서 39세 이하의 독립경영 청년 창업농으로, 신청자 본인 명의의 농지·시설 등 영농기반(임차 등 포함)을 마련하고 농업경영정보(경영주)를 등록한 후 본인이 직접 영농에 종사하거나 하고자 하는 군민이다.

창업농 지원을 희망하는 청년은 2020년 1월 사업신청서 등 제반 신청서류를 갖춰 농업기술센터 또는 읍면사무소로 신청하면 된다.

사업 대상자로 선정되면 청년 창업농 맞춤형 창업 기본·심화교육을 받은 후 창업비를 지원 받게 되며, 창업농으로 부자의 꿈이 실현될 것으로 전망된다.







[취재원과 독자에게는 하동군 군정뉴스에 자유로이 접근할 권리와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관련부서 : 귀농귀촌


OPEN 공공누리, 출처표시, 상업용금지, 변경금지,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페이지담당
기획예산과 홍보담당 (☎ 055-880-2041)
최종수정일
2019-07-03 10:40:22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