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군, 하동팔각회·하동문화원 각각 100만원…코로라19 예방·차단 사용



코로나19 청정지역을 유지하고 있는 하동지역 사회단체 및 유관기관에서 코로나19 예방 및 안전물품 지원을 위한 특별성금 기탁이 줄을 잇고 있다.

하동군은 하동팔각회(회장 허춘구·손영순)와 하동문화원(원장 강태진)이 지난 8일 군수 집무실을 찾아 코로나 극복 성금 100만원씩을 기탁했다고 9일 밝혔다.

하동팔각회는 평소 연말연시·추석명절 등에 회원들의 마음을 담아 어려운 세대 지원을 위한 이웃돕기 성금을 기탁하고 지역사회 봉사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하동문화원도 코로나19 예방 및 유입 차단을 위한 행정의 적극적인 노력과 수고에 감사와 격려를 보내며 작으나마 코로나 극복에 도움이 되기를 희망했다.

윤상기 군수는 “후원해 준 기관·단체 회원 여러분께 깊은 감사를 드리며, 십시일반 어렵게 모아준 성금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적재적소에 사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취재원과 독자에게는 하동군 군정뉴스에 자유로이 접근할 권리와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관련부서 : 희망복지지원


OPEN 공공누리, 출처표시, 상업용금지, 변경금지,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페이지담당
기획예산과 홍보담당 (☎ 055-880-2041)
최종수정일
2020-03-17 13:20:27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