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군, 올해 15억 5000만원 투입 455동 철거·개량…작년 대비 60% ↑



하동군은 석면으로부터 군민의 건강을 보호하고 깨끗한 환경을 조성하고자 노후 슬레이트 철거 및 지붕개량 지원 사업을 확대한다고 14일 밝혔다.

군은 지난해 9억 5000만원의 사업비를 들여 308가구를 대상으로 노후 슬레이트 처리 지원 사업을 벌인데 이어 올해는 지난해보다 60% 늘어난 15억 5000만원을 투입해 455동의 슬레이트 지붕 철거 및 개량사업을 추진키로 했다.

특히 군은 그동안 슬레이트 처리 지원을 주택에 한정해지만 올해부터는 비주택까지 확대해 주택 330동·지붕개량 65동과 함께 비주택 60동이 혜택을 보게 됐다.

이 사업은 신청인 중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등에 우선 지원되며, 지원 금액은 주택 344만원, 취약계층 지붕개량 427만원, 비주택 최대 172만원이고 초과되는 사업비는 신청인이 부담해야 한다.

사업을 희망하는 군민은 해당 읍·면사무소에 방문해 담당공무원에 안내에 따라 신청서를 작성 후 제출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노후 슬레이트 철거 및 개량 사업을 통해 1급 발암물질인 석면으로부터 군민의 주거환경 개선과 건강을 보호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며 “슬레이트 지붕 철거 및 개량의 지원대상과 범위가 확대된 만큼 군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취재원과 독자에게는 하동군 군정뉴스에 자유로이 접근할 권리와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관련부서 : 자원순환


OPEN 공공누리, 출처표시, 상업용금지, 변경금지,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페이지담당
기획예산과 홍보담당 (☎ 055-880-2041)
최종수정일
2019-07-03 10:40:22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