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군, 제36회 군민의 날 행사 예산…지역경제 활성화 및 민생안정 사용



하동군은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에 동참하고자 제36회 군민의 날 행사를 취소한다고 26일 밝혔다.

군은 매년 4월 15일 격년제로 군민의 날 기념식과 체육대회를 실시하고 있는데 올해는 4월 15일이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일과 겹쳐 4월 24일 기념식만 개최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군은 전국적으로 실시하는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에 동참하고, 선제적이고 발 빠른 대처로 코로나 감염자가 발생하지 않은 청정지역의 명성을 유지하고자 올해 군민의 날을 취소하기로 했다.

군은 앞서 화개장터 벚꽃축제, 청학 미나리축제, 봄나물 장터 등 봄 축제를 모두 취소하고 꽃 축제장과 주요 관광지에 대한 방역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십리벚꽃길의 시작점인 화개장터와 소설 <토지>의 무대 평사리 최참판댁에 열화상카메라를 설치하고 대인 소독기, 적외선 소독기, 드론 방역 등을 통해 강력한 방역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에 동참하고자 군민의 날 행사를 취소하는 만큼 군민들의 양해를 바란다”며 “행사 취소로 집행하지 못하는 예산은 지역경제 활성화와 민생안정에 사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취재원과 독자에게는 하동군 군정뉴스에 자유로이 접근할 권리와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관련부서 : 정책기획


OPEN 공공누리, 출처표시, 상업용금지, 변경금지,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페이지담당
기획예산과 홍보담당 (☎ 055-880-2041)
최종수정일
2020-03-17 13:20:27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가: